유럽 도시 기행 2

유럽 도시 기행 2

Regular price
$40.00
Sale price
$32.00
Quantity must be 1 or more

유시민 저 | 생각의길 | 2022년 07월 09일

낯선 도시가 들려주는 이야기
문명, 인간, 나와의 만남, 유럽도시기행


“영원한 것은 없고 모든 것은 지나간다.
내가 거기서 본 것은 좌절과 도피가 아니었다.
질긴 희망과 포기하지 않는 기다림이었다.”

“나는 도시의 건축물·박물관·미술관·길·광장·공원을 ‘텍스트(text)’로 간주하고 그것을 해석하는 데 필요한 ‘콘텍스트(context)’를 전달하는 데 주력했다. 도시는 콘텍스트를 아는 사람에게 말을 걸어주며, 그 말을 알아듣는 여행자는 그렇지 않은 경우보다 훨씬 깊고 풍부한 감정을 느낄 수 있다고 믿기 때문이다.”

유시민의 3년 만에 돌아온 신작, 『유럽도시기행 2』는 시대의 격랑을 이겨내고 저마다의 방식으로 자신의 존재감을 빛내는 네 도시, 빈, 부다페스트, 프라하, 드레스덴의 이야기를 담았다.

빈, 가장 화려하고 완벽한 도시
부다페스트, 스스로를 믿고 나아가는 도시
프라하, 뭘 해도 괜찮을 듯한 보헤미안의 도시
드레스덴, 부활의 기적을 이룬 도시

이 책은 힘들게 마음먹은 유럽 도시를 알차고 풍성하게 여행하거나 미디어를 통해 어렴풋이 알고 있는 유럽의 도시를 제대로 알고 싶을 때, 누군가 콕콕 찍어서 알려 줬으면 하는 내용이 빼곡히 들어있다.

도시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핫플레이스부터, 각 도시의 건축물, 길과 광장, 박물관과 예술품 등 그 무엇을 만나도 당황하지 않을 탄탄한 배경 지식, 도시의 존재감을 만들어낸 세계사적 사건과 인물들, 유럽의 역사와 도시의 역사가 씨줄과 날줄처럼 교차하며 생긴 도시의 서사와 상흔들까지, 우리가 도시를 만끽할 할 수 있는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펼친다. 여기에 도시와 인간, 그리고 삶을 바라보는 작가의 지적 통찰력이 더해져 도시가 품은 가치와 맥락, 의미 있는 서사들이 우리의 현재와 어떻게 교감하는지를 보여준다.

목차

서문
오래된 도시에 남아 있는 사람의 이야기를 찾아서

1. 빈, 내겐 너무 완벽한

‘답정너’ 링-슈트라세
중세의 화석, 슈테판 성당
대성벽
품메린, 그라벤, 비엔나커피
비엔나 스타일
빈의 재탄생
비교체험 극과 극, 예술사 박물관과 제체시온
응용예술 박물관(MAK)
모차르트와 시씨
쇤브룬과 벨베데레
빈의 음식, 시씨가 옳았다!
보티프교회, 빈대학교, 시청사, 국회의사당
뜻밖의 발견, 훈데르트바서
빈틈없는 도시

2. 부다페스트, 슬픈데도 명랑한

다뉴브의 탁류
바실리카의 이슈트반
지정학의 불운
자부심과 열등감
리스트 기념관과 테러하우스
부다 왕궁지구
국회의사당의 언드라시
너지 총리의 동상
강변에 남은 구두
겔레르트 언덕의 치터델러
메멘토 파크
유대인지구의 루인 바
시씨의 여름별장 괴델레궁
부다페스트의 밤 풍경

3. 프라하, 뭘 해도 괜찮을 듯한

겸손한 틴 성당
프라하의 탄생
얀 후스, 정의로운 사람
구시가의 성과 속
유대인지구 요제포프
프라하의 핫스팟 카렐교
보헤미아 음식
성 바츨라프 기마상
광장의 얀 팔라흐
프라하성
카프카와 달리보르
페트르진 전망탑
댄싱하우스, 큐비즘 박물관
블타바 재즈보트

4. 드레스덴, 부활의 기적을 이룬

가해자의 상처
엘베계곡의 길
사랑의 성모교회
부활의 서사
사회주의 건축양식
중세의 신도시
역사적 구시가
정력왕 아우구스트
성안 신시가
알록달록공화국
드레스덴의 음식
작은데도 큰 도시